식량안보와 생태환경을 위한 농지법 개정이 필요하다. > 함께 생각해 봅시다

본문 바로가기

함께 생각해 봅시다


식량안보와 생태환경을 위한 농지법 개정이 필요하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기환연 (121.♡.71.57) 댓글 0건 조회 1,882회 작성일 11-08-31 15:59

본문

home-jindalrae.JPG
view_line1.gif
2005년 4월 5일을 기해 참여정부에서 마련된 농지법 개정안이 국회의 통과를 기다리고 있
습니다. 지난 2004년 1월 14일을 기해 농림부에서는 농지법 개정을 발표하였습니다. 지난
2003년 11월 중순 ‘농업, 농촌 종합대책’이 발표되고 이어진 제도적 구체작업니다.
앞의 ‘농업, 농촌 종합대책’의 기본골조는 ‘6헥타르(18,000평)의 땅을 가진 7만호의 농민들
을 위해 119조원의 돈을 10년간 투자한다는 것 입니다. 지금 국회에 계류중인 농지법개정안
은 ‘비농민의 농지소유 합법화, 농지사용의 영농이외 사용 허용, 농지의 타용도로의 전용가
능성 확대’ 등의 내용을 담고 있습니다.
이 두 가지를 합치면, 현재 약 150만호의 농민을 7만호로 줄이고 이 과정에서 남게 되는 농
지는 비농민에게 갈 수 있도록 법을 개정하겠다는 내용입니다.
이에 대하여 농민단체와 농업인들은 걱정이 큽니다. 해방이후 여러 가지 역사적 곡절을 거
쳐 지켜져왔던 ‘경자유전 원칙의 폐기’를 공식화 하겠다는 것으로 받아 들여지고 있기 때문
입니다.
나아가 여러 시민․환경․사회단체에서도 우려의 목소리가 나오고 있습니다. 농지를 투기
의 대상으로 공식화 하고, 국가의 식량안보와 국토의 생태환경을 위협하게 되는 결과를 초
래할 것이라는 우려인 것입니다.
농지법 개정은 지난 2004년 7월 22일 국무회의를 통해 입법예고 되었습니다. 그리고 정부
는 2005년 7월 1일을 기해 시행할 것이라는 시간표를 가지고 진행하고 있습니다. 그러니까
절차적으로 국회에서 농지법개정안이 통과되는 것만 남겨져 있는 상황입니다.

2. 참여정부의 ‘농림어업인의 삶의질 특별법’ 제정

또 한가지의 사실을 보겠습니다. 참여정부는 ‘농업․농촌 종합대책’의 시행을 위해 ‘농림어
업인의 삶의 질 향상 및 농어촌지역개발 촉진에 관한 특별법’을 만들었습니다. 이는 지난
2003년 10월 28일을 기해 국무회의를 통과하여, 이미 2004년 6월 6일 시행된 특별법입니
다.
이 특별법의 골자를 살펴보면, ‘지금 농촌이 어려우니, 농촌지역을 살기 좋은 곳으로 만들
기 위해 농촌의 복지, 교육여건, 지역개발을 위해 돈을 투자하여, 농어업인들의 삶의 질을
향상 시키자는 취지’를 가지고 있습니다.
입법취지만으로는 아주 반가운 일이 아닐 수 없습니다. 더욱이 특별법에는 ‘농촌투자유치
센터’를 설치하여 도시민에게 각종의 투자정보를 제공하고, 나아가 각종의 규제완화와 부
담금 감면 등의 혜택도 마련되어 있습니다. 이러하니 그 구체적인 방법론에서도 반가운 일
이 아닐 수 없습니다.
그런데 자세히 살펴보면 걱정이 앞섭니다. 이 특별법에는 ‘농촌과 어촌 그리고 산촌’을 농업
과 어업, 임업이 살아 있는 곳으로 만들고자 하고 있지 않습니다. 그야말로 ‘농어업인의 수
는 줄이고, 농어촌에 돈은 투자되는 그런 특별법’을 목적하고 있는 것입니다.
‘농어업인들의 사회적 재생산’과 ‘농업과 어업’이 불가능한 농어촌을 만들고 있습니다. 이러
기 위해 투자되는 자본은 ‘농업의 공식적 폐기와 농민의 사회적 해소’의 지렛대에 지나지 않
게 됩니다.
지금 농어촌에는 ‘도시의 자본이 농촌으로 유입’되는 것 만으로는 부족합니다. ‘도시의 노동
력이 농촌으로 유입’되는 그런 구상이 필요하지 않을까 싶습니다. 그래야 농업농촌의 지속
가능성이 높아질 수 있으며, 도시의 자본이 더욱더 생산적으로 투자될 수 있는 그런 구상
이 아닐까 싶습니다.
이와같은 ‘농어업인을 없애고, 농어업을 사회적으로 해소’하는 특별법과 ‘농지법개정작업’
이 짝을 이룬다면 도시의 투기자본들이 돈을 벌 수 있는 공간으로 농어촌이 전락하게 되는
것입니다.
애석하게도 이 특별법의 주변조건으로 참여정부의 ‘농업․농촌 종합대책’과 앞에서 소개한
‘농지법 개정작업’이 있는 것입니다.

3. 참여정부의 농지법개정은 어떤 문제를 품고 있는가?

참여정부의 농지법 개정작업은 단지 농업과 농민에 해당되는 문제만이 아닙니다. 이 문제
는 ‘농민의 삶의 질’을 높이는 문제와도 관계가 있는 것은 사실입니다. 그러나 나아가 돈 많
은 도시인들의 투자처와도 관련이 있는 것도 사실입니다. 그리고 더욱 중요한 것은 우리나
라의 식량의 지속가능성과도 관련이 있으며, 국토생태계의 안녕과도 관련이 깊은 문제입니
다.
그런데 작금의 농지법 개정작업은 몇 가지 문제를 품고 있습니다.
첫 번째, 농지를 7만호의 농가로 몰아 주었을 때, 나머지 약 200만명의 농민들은 어떻게 될
까요?
두 번째, 혹시 도시의 투기자본이 농지조차도 투기대상으로 삼게 되는 호기로만 작용하는
것이 아닐까 하는 의문입니다.
세 번째, 우리나라 전체 국민들의 식량안보가 7만명의 전업농에 의해 지켜질 수 있을까요?
네 번째, 약 10년이 지난 후에 우리나라의 농촌이 해소되고, 반이 넘는 농지가 각종의 도시
와 골프장으로 바뀌어가면 우리나라의 국토환경은 어떻게 될까요?
현재 참여정부의 농지법 개정문제는 이러한 의문들에 대하여 사회적 공감대를 형성하지 않
고 진행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농지의 문제는 위에서 열거한 몇 가지의 의문에 대한 사회
적 의문이 풀리면서 진행되어야 할 아주 중요한 문제입니다.
이 문제는 농업과 농촌의 문제를 떠나 도시민의 안녕과 민족의 식량안보와 우리나라의 지
속가능한 국토생태계를 포함하고 있는 매우 폭넓은 문제이기에 그러합니다.
더욱 안타까운 것은 이러한 농지법 개정이 참여정부의 ‘기업도시’, ‘행정도시’, ‘혁신도시’,
‘골프장 300개 건설’ 등으로 대표되는 ‘참여정부의 반환경적 건설정책’의 맨 앞에서 벌어지
고 있는 사안입니다. 건설토목 공사를 통한 건설경기를 키워가려는 참여정부 경제정책의
농지에 대한 각종규제를 풀어서 초석을 다지려는 일로 보인다는 것입니다.

4. 생협 조합원들의 ‘도농생명공동체’ 철학이 사회화 되어야 할 때입니다.

우리나라의 생협은 유기농업을 지켜온 한 축입니다. 농촌에서 유기농업 생산자들이 있었다
면, 도시에서는 우리 생협조합원들이 있었습니다. 그리고 우리의 시각은 ‘도농의 생명공동
체’가 이어져야 이 땅의 생명이 안전하고, 평화가 정착될 수 있다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참여정부에서 벌이고 있는 농지법 개정움직임은 ‘농업의 해소와 농민의 사회적 해체’로 귀
결될 가능성이 높습니다. 뿌리를 잃은 도시가 이 땅에 존재할 수 있다는 믿음과 사고방식
이 그것을 초래하고 있는 것입니다. 농업의 근간이 뽑힌 상태에서는 유기농업운동도 설 곳
이 적어질 것입니다.
오는 4월 5일을 기해 대한민국의 국회에서는 ‘농지법개정안’이 상정될 예정입니다. 그런데
이는 그렇게 서두를 일이 못 됩니다.
시민사회의 대응이 조금 늦은 감이 없지 않습니다. 그러나 지금부터라도 참여정부의 ‘농업
포기’를 전제한 농지개정의 움직임을 늦추어야 할 것입니다. 우리 생협의 조합원들은 지금
까지 10여년의 기간동안 줄기차게 ‘농촌은 뿌리, 도시는 꽃’이라는 슬로건을 소중하게 여겨
왔습니다. 이러한 슬로건의 근간인 농촌이 공식적으로 무너져가는 때입니다.
우리 생협의 ‘도농생명공동체’의 사상이 사회적으로 절실하게 퍼져나가야 할 것입니다. 우
리의 목소리를 알리기 위한 각종의 선언이 모색되어야 하며, 서명운동이 시급히 조직되어
야 할 절박한 시기입니다.
참여정부의 ‘농지법개정’이 속도를 늦추어야 농업과 농촌문제에 대한 차분한 사회적 토론
이 가능해 집니다. 농민들만 이 일에 나서면, 농민들만의 이기주의라고 몰릴 수도 있습니
다. 그러나 우리 도시의 소비자들과 많은 양식 있는 시민, 환경, 종교단체들이 함께 한다면
새로운 사회적 분위기가 형성될 수 있습니다.
참여정부의 농지법개정은 ‘국민의 식량안보’와 ‘국토의 생태환경’이 지켜지는 방향으로 진
행되어야 할 것입니다. 생협조합원들의 ‘사회적 목소리’가 그 서막이 될 것입니다.

* 이정호 / 인드라망생명공동체 사무처장
이 글은 '생활과 협동'을 위해 쓰여진 것입니다. 우석훈 박사의 글과 전농의 자료집 그리고
농어연의 농민과 사회를 참고 했습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밤툰 - 100% 무료웹툰
빅카지노 DFG24.COM
로얄카지노 DFG24.COM
UCC 카지노 DFG24.COM
레드썬카지노 DFG24.COM
에그벳 DFG24.COM
크레이지슬롯 DFG24.COM
하이게이밍 DFG24.COM
에비앙4U DFG24.COM
에그벳카지노 DFG24.COM
빠칭GO카지노 DFG24.COM
ag슬롯카지노 DFG24.COM
크레이지슬롯카지노 DFG24.COM
하이게이밍카지노 DFG24.COM
삼삼카지노 DFG24.COM
바카라사이트주소 DFG24.COM
더카지노사이트 DFG24.COM
스타카지노사이트 DFG24.COM
온라인카지노사이트 DFG24.COM
와우카지노사이트 DFG24.COM
월드카지노사이트 DFG24.COM
모바일카지노사이트 DFG24.COM
33카지노사이트 DFG24.COM
eggc카지노사이트 DFG24.COM
에그카지노사이트 DFG24.COM
더킹카지노사이트 DFG24.COM
솔레어카지노사이트 DFG24.COM
홈카지노사이트 DFG24.COM
해금카지노사이트 DFG24.COM
빅카지노사이트 DFG24.COM
로얄카지노사이트 DFG24.COM
레드썬카지노사이트 DFG24.COM
다빈치카지노 사이트 DFG24.COM
더카지노주소 DFG24.COM
맥스카지노주소 DFG24.COM
서울카지노주소 DFG24.COM
슈퍼카지노주소 DFG24.COM
월드카지노주소 DFG24.COM
트럼프카지노주소 DFG24.COM
모바일카지노주소 DFG24.COM
33카지노주소 DFG24.COM
eggc카지노주소 DFG24.COM
에그카지노주소 DFG24.COM
더킹카지노주소 DFG24.COM
홈카지노주소 DFG24.COM
해금카지노주소 DFG24.COM
맨하탄카지노주소 DFG24.COM
빅카지노주소 DFG24.COM
로얄카지노주소 DFG24.COM
레드썬카지노주소 DFG24.COM
에그벳카지노주소 DFG24.COM
빠칭GO카지노주소 DFG24.COM
ag슬롯카지노주소 DFG24.COM
크레이지슬롯카지노주소 DFG24.COM
삼삼카지노주소 DFG24.COM
에그벳카지노사이트 DFG24.COM
빠칭GO카지노사이트 DFG24.COM
하이게이밍카지노사이트 DFG24.COM
에비앙4U카지노사이트 DFG24.COM
개츠비카지노 DFG24.COM
맥스카지노 DFG24.COM
바카라 DFG24.COM

회원로그인



Copyright © 기독환경운동연대, All Rights Reserved.
서울시 서대문구 충정로11길20 한국기독교사회문제연구원 빌딩(CI빌딩) 202호 우 03735 TEL : 02-711-8905 FAX : 02-711-8935 E-mail : greenchurch@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