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울한 습지의 날, 부끄러운 한 국 정부 (2/2) > 함께 생각해 봅시다

본문 바로가기

함께 생각해 봅시다


우울한 습지의 날, 부끄러운 한 국 정부 (2/2)

페이지 정보

작성자 기환연 (121.♡.71.57) 댓글 0건 조회 2,201회 작성일 12-06-18 16:46

본문

 

<?XML:NAMESPACE PREFIX = V />

 

(121-847)서울시 마포구 성산동 249-10|전화 02)743-4747|팩스 02)323-4748

 

논평(총 2쪽)

습지 보전 망각한 4대강 정비사업

우울한 습지의 날, 부끄러운 한국정부

 

 

 

○ 매년 2월 2일은 세계 습지의 날(World Wetlands Day)이다. 습지를 보전하기 위한 협약 체결(람사르 협약)을 기념하는 날로서 전 세계적으로 다양한 기념행사를 통해 습지의 가치와 중요성을 되새기는 날이다. 람사르 협약 사무국과 158개 협약 당사국은 ‘상류와 하류, 우리 모두를 연결시키는 습지’를 올해의 습지의 날 주제로 선정했다. 즉 ‘강’이 주인공인 것이다. 2008년 람사르 총회 개최국이었던 우리나라도 환경부 등 정부차원에서 기념행사를 예정하고 있다. 그러나 대한민국에서 맞는 2009년 습지의 날은 우울하다. 2008년 람사르 협약 당사국 총회 개최국이었다는 사실이 부끄럽다. 이명박 정부가 추진하려는 4대강 정비 사업이 우리 역사상 최대의 습지 파괴 정책이기 때문이다.

 

 

○ 최근 이명박 대통령과 정부는 4대강 정비사업 홍보에 열을 올리고 있다. 추석 귀향길에서는 정부부처가 앞장서서 사회적 합의조차 되지 않은 4대강 정비사업 홍보자료를 배포하고, 정부 각 부처 홈페이지와 블로그를 통해 근거도 명확하지 않은 4대강 정비 사업이 반드시 추진해야 할 일이라 주장하고 있다. 또한 지난 1월 30일 모 방송사 TV 생방송에 출연한 이명박 대통령은 ‘4대강 정비 사업은 생태계를 살리는 것이며 단순한 토목공사가 아니다’라고 밝혔다.

 

 

○ 하지만 4대강 정비 사업은 강의 모래를 대규모로 준설하고 홍수위험을 가중시키는 댐과 콘크리트 제방을 건설하는 등 수변 생태계를 대규모 훼손하는 단순 토목공사가 대부분이다. 또한 하천 및 하도 준설에 의한 생태계 훼손 문제는 정부기관 스스로 인정하고 있는 사항이다. 국토해양부의 ‘자연친화적 하천 관리지침’에서는 ‘준설은 수중생물의 서식 환경을 파괴 할 수 있다’라 적시 하고 있으며 환경부에서는 ‘자연형 하천에 반하는 하천사업’으로 ‘하천 둔치에 체육공원, 위락단지를 만드는 것’, ‘하천생태계 및 경관을 손상시키는 하상 굴착’, ‘수생생물의 이동이 불가능한 낙차공 및 보’ 등을 명시하고 있다. 4대강 정비 사업이 생태계를 살리는 사업이란 이명박 대통령의 발언은 생태적 무지에서 비롯된 것이다.

 

 

○ 한편 1월 30일 한 언론사의 여론조사에 의하면 국민의 과반수가 경제적 효과가 없고 예산 낭비 등으로 4대강 정비 사업을 반대하고 있음이 밝혀졌다. 4대강 정비 사업은 막대한 혈세가 들어가면서도 타당성조차 제대로 검증되지 않은 사업이기 때문이다. 심각한 것은 4대강 정비 사업 등의 타당성을 검증할 최소한의 제도가 정부에 의해 축소 또는 왜곡될 수 있다는 점이다. 정부는 국가재정법에 의해 300 억 원 이상의 국가 예산이 투입될 때 시행하는 ‘예비타당성조사’를 완화하려 하고 있으며, 녹색을 가장한 삽질기본법인 녹색성장기본법을 급조해 4대강 정비사업의 법적 기반을 다지려 하고 있다. 이 정도면 이명박 정부의 국정 운영에서 정도는 찾을 수 없고 꼼수만 난무할 뿐이라 말할 수 있다.

 

 

○ 이명박 정부는 국민의 소리를 듣지 않고 사업의 타당성조차 제대로 검증되지 않은 4대강 정비 사업을 일방적인 속도전 형식으로 추진하고 있다. 이는 이명박 정부의 오만함의 표현이다. 이명박 정부의 속도전은 용산 참사에서 볼 수 있듯이 생명을 도외시하는 불도저식 일방주의에 불과할 뿐이다. 그러한 오만한 일방주의가 사람의 생명을 도외시하더니 이제는 한반도 내륙 습지인 4대강을 돌이킬 수 없는 파괴로 몰아붙이고 있는 것이다.

 

○ 우리는 이명박 대통령에게 어려운 요구를 하는 것이 아니다. 최소한 지난 람사르 총회 개막식에서 공언한 ‘람사르 모범국’ 약속을 잊지 말라는 것이다. 그 약속을 실천하기 위해서는 대운하 완전 포기 및 4대강 정비사업 추진 철회가 급선무일 것이다. 이명박 정부에게 바라건대 더 이상 습지의 날과 같은 환경 기념일을 개발주의로 포장하여 개념을 상실하게 하여 국민을 우울하고 부끄럽게 만들지 말길 당부한다.

 

 

2009년 2월 2일

운하 백지화 국민행동

 

문의 : 환경운동연합 이철재 국장(Tel. 02-735-700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밤툰 - 100% 무료웹툰
빅카지노 DFG24.COM
로얄카지노 DFG24.COM
UCC 카지노 DFG24.COM
레드썬카지노 DFG24.COM
에그벳 DFG24.COM
크레이지슬롯 DFG24.COM
하이게이밍 DFG24.COM
에비앙4U DFG24.COM
에그벳카지노 DFG24.COM
빠칭GO카지노 DFG24.COM
ag슬롯카지노 DFG24.COM
크레이지슬롯카지노 DFG24.COM
하이게이밍카지노 DFG24.COM
삼삼카지노 DFG24.COM
바카라사이트주소 DFG24.COM
더카지노사이트 DFG24.COM
스타카지노사이트 DFG24.COM
온라인카지노사이트 DFG24.COM
와우카지노사이트 DFG24.COM
월드카지노사이트 DFG24.COM
모바일카지노사이트 DFG24.COM
33카지노사이트 DFG24.COM
eggc카지노사이트 DFG24.COM
에그카지노사이트 DFG24.COM
더킹카지노사이트 DFG24.COM
솔레어카지노사이트 DFG24.COM
홈카지노사이트 DFG24.COM
해금카지노사이트 DFG24.COM
빅카지노사이트 DFG24.COM
로얄카지노사이트 DFG24.COM
레드썬카지노사이트 DFG24.COM
다빈치카지노 사이트 DFG24.COM
더카지노주소 DFG24.COM
맥스카지노주소 DFG24.COM
서울카지노주소 DFG24.COM
슈퍼카지노주소 DFG24.COM
월드카지노주소 DFG24.COM
트럼프카지노주소 DFG24.COM
모바일카지노주소 DFG24.COM
33카지노주소 DFG24.COM
eggc카지노주소 DFG24.COM
에그카지노주소 DFG24.COM
더킹카지노주소 DFG24.COM
홈카지노주소 DFG24.COM
해금카지노주소 DFG24.COM
맨하탄카지노주소 DFG24.COM
빅카지노주소 DFG24.COM
로얄카지노주소 DFG24.COM
레드썬카지노주소 DFG24.COM
에그벳카지노주소 DFG24.COM
빠칭GO카지노주소 DFG24.COM
ag슬롯카지노주소 DFG24.COM
크레이지슬롯카지노주소 DFG24.COM
삼삼카지노주소 DFG24.COM
에그벳카지노사이트 DFG24.COM
빠칭GO카지노사이트 DFG24.COM
하이게이밍카지노사이트 DFG24.COM
에비앙4U카지노사이트 DFG24.COM
개츠비카지노 DFG24.COM
맥스카지노 DFG24.COM
바카라 DFG24.COM

회원로그인



Copyright © 기독환경운동연대, All Rights Reserved.
서울시 서대문구 충정로11길20 한국기독교사회문제연구원 빌딩(CI빌딩) 202호 우 03735 TEL : 02-711-8905 FAX : 02-711-8935 E-mail : greenchurch@hanmail.net